【口语战队第二季 047A】 TTMIK Iyagi 02 书店 (韩语)

achun33 (Ava 송이)
【A+研究所】荣誉会员☆网校制霸
路人甲
146 6 0
发表于:2014-07-20 11:29 [只看楼主] [划词开启]

TTMIK Iyagi 02 书店

(498s)



최경은 : 안녕하세요. Talk To Me In Korean의 이야기 두번째 시간입니다.
선현우 : 안녕하세요.
최경은 : 안녕하세요.
선현우 : 선현우입니다.
최경은 : 안녕하세요. 최경은입니다.
선현우 : 네, 여러분, 반갑습니다. 지금은 이야기 두번째 시간(네)이죠?
최경은 : 네, 맞아요.
선현우 : 오늘은 서점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 볼 거예요.
최경은 : 서점이요?
선현우 : 네, 서점.
최경은 : 서점.
선현우 : 네, 책을 파는 곳이죠?
최경은 : 네, 맞아요.
선현우 : 네. 서점에서는 책을 파는데 사실 책이 아닌 (네) 다른 물건들도 많이 팔잖아요?
최경은 : 네, 맞아요.
선현우 : 경은 씨 서점에 자주 가세요?
최경은 : 아니요. 자주 못 가요.
선현우 : 자주 못가요? 아니면 자주 안 가요?
최경은 : 자주 못가요. 가고 싶은데 못 가요. (아, 그래요?) 시간이 없어요.
선현우 : 시간이 없어요?
최경은 : 네. (음~) 너무 바빠요.
선현우 : 그래요?
최경은 : 현우 씨는요?
선현우 : 저는 서점에 자주 가요.
최경은 : 아, 얼마나 자주 가요?
선현우 : 음... 일주일에 두 번?
최경은 : 와, 진짜요?
선현우 : 네. 일주일에 두 번 가고, 그리고 그냥 실제 서점 말고 (네) 인터넷 서점도 자주 가는 것 같아요. (아~) 그런데 인터넷 서점에서는 책을 안 사요.
최경은 : 왜요?
선현우 : 그냥 책은 음... 직접 손으로 (네) 만져 보고 (네) 직접 그 자리에서 읽어 보고 (아~)사는 편이어서 (아~) 예.
최경은 : 근데 저도 서점에 가는 거 좋지만, (네) 인터넷 서점이 훨씬 싸요. (그래요?) 한국에서는요.
선현우 : 맞아요. 그건 알고 있어요. 알고 있는데 (네) 음... 그냥 서점에서 직접 책을 보고 (네)조금 읽어 보고 (네) 사고 싶어서 (아~) 서점에서 책을 사요. (네)그런데 제가 젤 좋아하는 서점은 종각에 있는 영풍문고인데,
최경은 : 아~ 영풍문고.
선현우 : 네, 아세요?
최경은 : 유명하죠.
선현우 : 네. 영풍문고 정말 좋아요. (아~) 좋은데 (네) 얼마 전에 큰 공사를 했어요.
최경은 : 아, 그래요?
선현우 : 네, 그래서 영풍문고가 지하 1층, 지하 2층에 있는데 (아~) 지하 2층은 전부 (네) 책이 아니라 (네) 문구 (아, 정말요?) 그러니까 공책, (아~) 연필, 펜 또는 카메라, 스피커,뭐, 컴퓨터...
최경은 : 서점 맞아요?
선현우 : 네. 지하 1층만 서점이에요. (아~) 그런데 제 생각에는 (네) 지하 2층에 그렇게 문구, (네)전자 제품 이런 것들이 정말 많아서, 더 돈을 많이 벌고 있는 것 같아요.
최경은 : 아, 그렇군요.
선현우 : 그렇지 않아요?
최경은 : 그런 것 같아요.
선현우 : 네. 사람들은 책도 보고 싶지만, (네) 서점에 갈 때는 그냥, 그냥 무언가를 보고 싶어서 가잖아요?
최경은 : 네, 그렇죠.
선현우 : 그리고 돈을 쓰고 싶어서 가잖아요?
최경은 : 그래요?
선현우 : 음... 돈을 쓰고 싶어서 가는 거 아닌가요?
최경은 : 아니죠. 그게 아니라 그냥 (뭔가 가지고 싶어서) 그냥 갔는데 그런 너무 예쁜 것들이 많아서 유혹에 빠져서 사는 거에요. 돈을 쓰는 거죠. (아... 그럴 수도) 저는 그래요.(있어요?)
선현우 : 저도 물론 돈을 쓰고 싶지는 않아요. (네) 그런데 돈을 쓰면 내 것으로 (네) 물건을 가져올 수 있잖아요? (아~ 예.) 그래서 살 수 있잖아요. (네, 맞아요.) 그런 느낌 때문에 가고, (음~) 사실 보고 다 사지는 않아요.
최경은 : 다 사면 큰일나죠.
선현우 : 맞아요. 돈이 없겠죠?
최경은 : 네, 큰일나요.
선현우 : 네, 그래서 서점에 가서 책도 보고, 문구도 보고, 컴퓨터도 보고, (아~) 새로 나온 카메라도 보고. 그렇게 자주 해요.
최경은 : 아~ 저도 종로에 있는 반디앤루니스라는 서점을 좋아하는데 (음~) 그 서점을 좋아하는 이유가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(네) 서점에 의자를 놨어요.
선현우 : 맞아요. 맞아요,
최경은 : 네, 옛날에는 항상 사람들이 서서 (네) 책을 볼 수 밖에 없었거든요. (네) 근데 반디앤루니스에서는 의자에 앉아서 책을 보다가 사면 되니까 (음) 그 점이 너무 좋아서,그 뒤부터 반디앤루니스만 가요.
선현우 : 네, 굉장히 편해요.
최경은 : 네, 맞아요.
선현우 : 그런데 아셨어요? 그런... 다른 서점에도 (네) 의자가 이제 있어요.
최경은 : 네, 이제 생겼죠.
선현우 : 네, 네. 그래서 저도 영풍문고에 가서, 의자에 앉아서 (네) 책을 볼 때도 있고, (네)아니면 그냥, 예 , 서서 볼 때도 있는데 저는 그 문구를 많이 볼 수 있어서 (아) 좋아요.그래서 서점에 자주 가요. (아...) 네.
최경은 : 저는 일부러 문구 있는 데는 잘 안가요. (아~) 돈을 쓰게 되니까.
선현우 : 네~ 그것도 이해가 됩니다.
최경은 : 네.
선현우 : 네. 여러분은 서점에 자주 가세요? 그리고 집 근처에 서점이, 큰 서점들이 많이 있나요?
최경은 : 네, 그리고 책을 많이 읽으시나요?
선현우 : 당연하죠.
최경은 : 아, 그런가요?
선현우 : 네.
최경은 : 아...
선현우 : 네, TalkToMeInKorean.com의 이야기 두 번째 에피소드를 들어 주셔서 감사하고요,여러분의 이야기를 들려 주세요.
최경은 : 네, 코멘트로 남겨 주세요.
선현우 : 네. 그러면 저희는 코멘트 기다리고 있겠습니다.
최경은 : 안녕히 계세요.
선현우 : 안녕히 계세요.

最后编辑于:2014-07-20 11:29
分类: 杂货铺
全部回复 (6) 回复 反向排序

  • 0

    点赞

  • 收藏

  • 扫一扫分享朋友圈

    二维码

  • 分享

课程推荐

需要先加入社团哦

编辑标签

最多可添加10个标签,不同标签用英文逗号分开

保存

编辑官方标签

最多可添加10个官方标签,不同标签用英文逗号分开

保存
知道了

复制到我的社团